콘텐츠로 건너뛰기

위대한일터 여주 66살에 시작한 보리밥집 위치

여주 보리밥 맛집 추천

  1. 방송 촬영지는 바로가기 링크 참고
  2. 금전적인 거래 없이 개인적으로 작성한 글
  3. 수정해야 할 부분은 댓글로 작성


경기도 여주시엔 365일 손님들의 발길이 꾸준히 이어지는 보리밥집이 있다. 올해로 16년 됐다는 이 보리밥집은 지금껏 주인이 두 번 바뀌어 현재 세 번째 주인장인 이정화(72) 씨가 운영 중이다. 인수한 가게지만, 현 주인장만의 손맛과 레시피로 더욱 소문나게 됐다는 보리밥집. 주인장 어머니의 레시피로 만든 강된장과 직접 만든 고추장이 별미란다. 거기에 다른 집들과는 다르게 참기름이 아닌 들기름을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라는데, 매일 짜낸 신선한 들기름은 처음부터 끝까지 고소한 맛을 내기에 보리밥 맛을 최대한 끌어올려 준단다. 주인장 정화 씨는 대부분이 은퇴하는 나이인 66세에 보리밥집을 시작했다. 어릴 때부터 소문난 보리밥 애호가로, 시간만 되면 가깝든 멀든 전국의 맛있는 보리밥집을 찾아다녔단다. 그러던 중, 고향에서 보리밥집을 운영하던 친구가 은퇴하면서 주인장에게 가게를 맡아달라고 부탁했단다. 살면서 먹은 보리밥만 수백 끼에 달하기에 주인장은 친구의 제안을 수락했고, 그 후로 지금까지 매일 행복하게 가게를 운영 중이란다. ‘보리밥은 내 운명’이라 말하는 주인장의 보리밥집, 오늘 저녁 그곳으로 가본다.

식당 : 송백보리밥

주소: 경기 여주시 강천면 강문로 267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